We use cookies to understand how you use our site and to improve your experience. This includes personalizing content and advertising. By continuing to use our site, you accept our use of Cookies, Privacy Policy Term of use.
Video Player is loading.
Current Time 0:00
Duration -:-
Loaded: 0%
Stream Type LIVE
Remaining Time 0:00
 
1x
43 views • June 17, 2021

"中은 파트너" 회의 끝나자 마자 중국 달래는 G7정상들

NTD Korea
NTD Korea
미국과 함께 중국 견제에 나서던 유럽 주요국 정상들이 주요 회의가 끝나자마자 곧 바로 수위 조절에 나섰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 “중국은 많은 문제에 있어 우리의 라이벌이지만 동시에 많은 측면에서 우리의 파트너”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확실히 말하지만 G7은 반중국 클럽이 아니다” (영국 보리스 존슨 총리) “나토 지도자들은 중국을 러시아처럼 적으로 보지 않는다” 중국을 견제하려는 미국의 행보에 맞추고는 있지만 대립으로 치닫는 것은 원치 않는 것으로 보입니다 독일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독일의 최대 교역국은 중국입니다 영국은 2025년까지 중국으로부터 약 166조원가량의 투자를 받기로 했습니다 프랑스 동부 도시에는 화웨이의 첫 5G 무선통신 장비 생산 공장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이런 상황을 잘 아는 중국이 미국과 유럽 간 틈을 벌리려 할 것이라는데요 한 미국 언론은 “유럽과 미국의 분열이 베이징 외교의 핵심 목표”라고 전했습니다 - 🚨어떤 일이 벌어져도 저희 소식을 받을 수 있도록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https://kr.theepochtimes.com/join1 - 🚨검열없는 자체 개발 플랫폼 유메이커를 만나보세요. 우리 영상을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oumaker.com/channel/1eac45ee-01a3-4366-8943-c42017cb2a96 - 여러분의 후원은 큰 힘이 됩니다. 하나은행 (주)에포크미디어코리아 415-910022-14004 - 채널 구독 하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dL6zLzOiDJScnPV80oNIdA?sub_confirmation=1 - © All Rights Reserved.
Show All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