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use cookies to understand how you use our site and to improve your experience. This includes personalizing content and advertising. By continuing to use our site, you accept our use of Cookies, Privacy Policy Term of use.
Video Player is loading.
Current Time 0:00
Duration 0:00
Loaded: 0%
Stream Type LIVE
Remaining Time 0:00
 
1x
573 views • May 23, 2022

서방, 푸틴의 가장 중요한 신호를 어떻게 놓쳤는가? [특집 다큐]

NTD Korea
NTD Korea
우크라이나 전쟁이 시작되기 이전부터 ‘퍼펙트스톰’의 조짐이 있었습니다. - 러시아에 제대로 경제적 타격을 주려면 유럽을 한 배에 태워야 했습니다. - 하지만 유럽은 러시아의 에너지에 지나치게 의존하고 있었습니다. 푸틴은 그 점을 지렛대 삼아 인접 국가들을 공격하는데 이용했습니다. - 전쟁은 수백 명의 사망자와 수만 명의 피난민을 낳았습니다. 그리고 러시아는 해당 지역의 군사적 지배를 다시금 주장했습니다. - 미국은 어떨까요? 미국은 러시아를 통제할 의향이 있는 걸까요? - 우리는 유럽을 주마간산 격으로 지켜보기만 햇어요. - 우리는 우크라이나를 버려두거나 포기해서는 안 됐는데 미국 입장에서는 국익의 우선순위가 아니었던 거죠. - 서구는 NATO의 확장에 대한 러시아의 항의를 무시하는 쪽을 택했습니다. 그러자 러시아는 NATO 가입을 희망하던 동구권 국가들에 대한 침공으로 대응했습니다. 서방은 러시아에게 제대로 된 교훈을 주지 않기로 선택했던 것입니다. 그런 사고방식이 잘못됐을까요? ”충분히 생각하지 않았던 것인가?” 그는 천천히 그리고 조용히 정문 앞에 있던 소규모의 군중을 향해 걸어갔습니다. 그는 군중을 물끄러미 쳐다봤습니다. 짧은 대화가 오가고 시위대들은 그의 유창한 독일어에 놀랐습니다. 그는 시위대에게 “들어오면 총격을 당할 것”이라고 알려줬습니다. M.E. 사로트의 ‘1인치도 안돼’에서 발췌한 1989년 12월 5일 푸틴의 모습입니다. 당시 푸틴은 소련의 국가안전보장국(KGB) 고위 장교로 독일 드레스덴 안젤리카 가(街)에 있었습니다. 베를린 장벽은 열렸고, 독일의 비밀 경찰 ‘슈타지’ 본부로 난입한 시위대는 이제 푸틴이 있던 건물로 옮겨오고 있었습니다. - 🚨어떤 일이 벌어져도 저희 소식을 받을 수 있도록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https://kr.theepochtimes.com/join1 - 🚨검열없는 자체 개발 플랫폼 유메이커를 만나보세요. 우리 영상을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oumaker.com/channel/1eac45ee-01a3-4366-8943-c42017cb2a96 - 여러분의 후원은 큰 힘이 됩니다. 하나은행 (주)에포크미디어코리아 415-910022-14004 - 채널 구독 하기: https://www.youtube.com/channel/UCdL6zLzOiDJScnPV80oNIdA?sub_confirmation=1 - © All Rights Reserved.
Show All
Comment 0